2024.07.17 (수)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4.5℃
  • 흐림서울 24.4℃
  • 흐림대전 28.5℃
  • 구름많음대구 28.4℃
  • 흐림울산 27.0℃
  • 흐림창원 27.4℃
  • 흐림광주 26.7℃
  • 흐림부산 25.4℃
  • 흐림통영 26.8℃
  • 흐림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31.2℃
  • 흐림진주 26.6℃
  • 흐림강화 24.6℃
  • 흐림보은 27.4℃
  • 구름많음금산 29.1℃
  • 흐림김해시 26.6℃
  • 흐림북창원 29.4℃
  • 흐림양산시 27.6℃
  • 흐림강진군 29.7℃
  • 흐림의령군 27.8℃
  • 흐림함양군 27.5℃
  • 흐림경주시 27.1℃
  • 구름많음거창 27.0℃
  • 흐림합천 28.3℃
  • 흐림밀양 26.8℃
  • 흐림산청 25.4℃
  • 흐림거제 26.1℃
  • 흐림남해 26.7℃
기상청 제공

경남도지사 관사, 도심 속 문화예술배움터로 거듭나

‘한땀 한땀’ 도내 청년, 주부를 대상으로 한 공예수업
‘나도 피카소’ 치매 환우 및 어르신 대상 도예 및 가죽공예 수업

 

 

 

[경남도민뉴스] 경상남도는 올여름 도민을 위한 문화 문화예술강좌를 도지사 관사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지난 22년 9월부터 개방한 도지사 관사는 연중 상시 관람할 수 있는 전시, 매주 토요일 열리는 음악회와 청년 버스킹 등의 공연, 문화예술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해 도민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다양한 행사 덕분에 개방 이후 16만여 명이 도지사 관사를 다녀갔다.

 

올여름은 문화예술강좌가 개설돼 색다른 문화 예술 배움의 즐거움을 제공하며, 이달에는 ‘나도 피카소’와 ‘한땀 한땀’ 두 강좌가 진행된다.

 

‘나도 피카소’는 매주 목요일 치매 환우와 어르신을 위한 공예강좌이다. 가죽, 도예 수업을 통해 인지 능력을 향상하고, 공예품을 완성함으로써 예술 활동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다.

 

‘한땀 한땀’은 프랑스 자수의 기본을 익혀 실생활에 필요한 컵 받침, 주방 수건, 꽃다발 클러치를 완성하는 수업이다. 실로 그림을 그리듯 자수를 놓으며 스트레스를 풀고, 자신의 개성을 표현하는 기쁨도 누릴 수 있다.

 

이정곤 경남도 문화체육국장은 “이번 강좌에서 90대 어르신과 치매환우에서 30대 청년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도민들이 참여하는 모습이 인상 깊었다”라며 “더 많은 도민이 문화 예술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게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다음 달에는 도자기 공예와 라탄 공예 수업이 진행될 예정이며 7월 중순 경남문화예술진흥원을 누리집을 통해 자세한 사항을 알 수 있다.

포토뉴스



의료·보건·복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라이프·게시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