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0.6℃
  • 구름많음강릉 2.1℃
  • 박무서울 3.5℃
  • 흐림대전 5.2℃
  • 흐림대구 3.4℃
  • 구름많음울산 4.5℃
  • 흐림창원 6.1℃
  • 흐림광주 7.7℃
  • 흐림부산 7.6℃
  • 흐림통영 7.5℃
  • 흐림고창 5.0℃
  • 제주 9.0℃
  • 흐림진주 3.2℃
  • 구름많음강화 2.1℃
  • 흐림보은 2.8℃
  • 흐림금산 1.7℃
  • 흐림김해시 6.4℃
  • 흐림북창원 7.1℃
  • 흐림양산시 6.6℃
  • 흐림강진군 7.0℃
  • 흐림의령군 3.2℃
  • 흐림함양군 2.4℃
  • 흐림경주시 1.5℃
  • 흐림거창 1.4℃
  • 흐림합천 3.4℃
  • 흐림밀양 5.4℃
  • 흐림산청 2.8℃
  • 흐림거제 7.5℃
  • 흐림남해 6.9℃
기상청 제공

울주군 해뜨미씨름단 이광석, 태안설날장사씨름대회 태백급 우승

6년 만에 개인 통산 3번째 장사 등극

 

[경남도민뉴스] 울주군청 해뜨미씨름단 소속 이광석 선수가 지난 9일 충청남도 태안군 태안종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4 태안설날장사씨름대회’ 태백장사(80kg 이하) 결정전에서 우승하며 개인 통산 3번째 황소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이광석은 이번 대회 16강전에서 윤필재(의성군청)를 2-0으로 이긴 뒤 8강전에서 만난 김성용(양평군청)도 2-0으로 꺾으며 기세를 올렸다.

 

이어 준결승전에서 태백급 우승 후보인 정택훈(MG새마을금고씨름단)마저 2-1로 제압하면서 결승에 진출했다.

 

장영진(영암군민속씨름단)과의 결승전에서 이광석은 안다리 기술로 상대를 쓰러트려 첫 번째 판을 따냈다. 두 번째 판에서는 장영진이 왼오금당기기를 성공시키면서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세 번째 판에서 이광석은 장영진의 들배지기 기술을 방어하고, 안다리 기술로 승리를 거두면서 앞서나갔다. 이어진 네 번째 판에서 다시 장영진이 들배지기에 이은 밀어치기로 점수를 따내며 2:2로 뒤쫓았다.

 

승부는 마지막 다섯째 판에서 갈렸다. 이광석은 장영진에게 잡채기를 성공시키면서 3-2로 우승을 거둬 6년 만에 개인 통산 3번째 장사에 등극했다.

포토뉴스



의료·보건·복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라이프·게시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