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2 (금)

  • 구름조금동두천 29.2℃
  • 구름많음강릉 26.9℃
  • 연무서울 30.1℃
  • 구름조금대전 31.0℃
  • 구름조금대구 31.9℃
  • 맑음울산 27.6℃
  • 구름조금창원 27.8℃
  • 구름많음광주 28.6℃
  • 박무부산 25.1℃
  • 맑음통영 24.4℃
  • 구름조금고창 27.9℃
  • 흐림제주 25.4℃
  • 맑음진주 28.1℃
  • 맑음강화 25.9℃
  • 맑음보은 30.2℃
  • 맑음금산 30.6℃
  • 맑음김해시 27.2℃
  • 맑음북창원 31.6℃
  • 맑음양산시 30.1℃
  • 구름조금강진군 27.8℃
  • 구름조금의령군 30.7℃
  • 구름많음함양군 31.4℃
  • 맑음경주시 29.2℃
  • 맑음거창 29.3℃
  • 맑음합천 31.4℃
  • 맑음밀양 31.6℃
  • 구름많음산청 28.8℃
  • 맑음거제 25.8℃
  • 맑음남해 26.6℃
기상청 제공

양산시 문화예술인 공동창작소 시범사업 지난해 이어 양산농악 복원 및 재현 지원사업 추진

영남 농악 진수 ‘양산농악’ 30년 만에 복원·전수교육·재현 지원

 

[경남도민뉴스] 양산시는 문화예술인 공동창작소 조성 전 시범사업의 하나로 실전(失傳)된 무형문화재 중 하나인‘양산농악’의 복원연구와 더불어 전승 체계 마련, 재현지원 사업을 지난해에 이어 추진한다.

 

세부사업 내용으로는 5개월간 양산농악의 문헌과 증언을 추가 연구하고 교육 및 훈련을 통해 농악대 구성, 2024년 양산시 주최 행사의 재현공연을 통해 ‘양산농악’을 시민들에게 알릴 계획이다.

 

또 사업 평가를 통해 문화예술인 공동창작소 개관 후 지역 전통 문화예술 복원 및 전승사업 운영 계획 수립 시 참고할 예정이다.

 

‘양산농악’은 유일한 전승자였던 故이영우 선생 사후, 사실상 전승이 끊긴 탓에 농악대의 구성이나 규모는 물론이고 기능조차 확인할 길이 없었지만, 작년에 시작된 양산시 문화예술인 공동창작소의 시범사업 중 하나인‘양산농악 복원연구 및 재현 지원’사업을 위한 사전 전수조사를 통해 선생에게서 양산농악을 직접 사사한 제자 발굴에 성공하며 복원의 단초를 마련했다.

 

이번 사업의 양산농악 복원 및 전수교육 지도는 故이영우 선생으로부터 1986년경에 직접‘양산농악’을 사사 받은 박종환 선생(부산광역시 무형문화재 제6호 부산농악 보유자)이 맡았다.

 

나동연 양산시장은 “문화예술인 공동창작소의 ‘양산농악’ 복원연구 및 재현 지원사업이 우리지역 전통문화예술 복원과 전승뿐만 아니라 나아가 전통을 바탕으로 한 지역의 새로운 토종문화 콘텐츠 발굴을 위한 토대가 되는 만큼 매우 중요한 사업”이라며 “양산농악을 복원할 수 있게 되어 매우 의미가 깊다”고 강조하며 복원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문화예술인 공동창작소에서는 양산시민(만13세이상)을 대상으로 6월 17일부터 6월 30일까지 ‘양산농악’전수교육 수강생을 선착순 온라인 모집 중이다.

 

강좌는 7월 3일 개강하여 11월 27일까지 5개월간 양산문화원 3층 종합연습실에서 무료로 진행될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양산시청 홈페이지를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전 후 방치되고 있던 구)어곡초등학교를 리모델링하는 등 문화재생을 통해 조성될 예정인 양산시 문화예술인 공동창작소는 시민과 지역문화예술인에게 문화예술 전문공간 제공 및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현재 리모델링 중이며 2025년 초 개관 예정이다.

포토뉴스



의료·보건·복지

더보기
2024년 공공보건의료협력체계 구축사업 공동심포지엄 개최
[경남도민뉴스] 거창적십자병원(병원장 최준)은 11일 거창군 농업기술센터에서 ‘서부경남 중증응급 이송·전원 및 진료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무엇을 해야 하나?’를 주제로 경상남도와 6개 책임의료기관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2024년 공공보건의료협력체계 구축사업 공동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보건복지부와 경상남도가 주최하고, 권역 책임의료기관인 경상국립대학교병원, 도내 책임의료기관인 양산부산대학교병원, 창원경상국립대학교병원, 경상남도마산의료원, 거창적십자병원, 통영적십자병원과 경상남도 공공보건의료지원단이 공동 주관했으며, 도내 의료기관, 시·군 보건소와 소방서, 응급의료기관 등 관계자 13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거창적십자병원 최준 병원장의 개회사와 구인모 거창군수, 이재운 거창군의장, 안성기 경상국립대학교병원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주제발표와 패널토의로 나눠 진행됐다. 주제 발표에는 △‘서부경남 응급의료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 경상남도 응급의료지원센터 이명화 선임연구원, △ ‘서부경남 응급환자 이송 전원 체계 현실태와 해결해야 할 과제’를 주제로 거창적십자병원 최준 병원장, △ ‘응급의료체계 강화를 위한 경상남도의 노력’을 주제로 창

오피니언

더보기

라이프·게시판

더보기